2024.06.24 (월)

  • 구름조금동두천 23.2℃
  • 맑음강릉 23.6℃
  • 구름조금서울 23.5℃
  • 구름조금대전 23.9℃
  • 구름많음대구 28.0℃
  • 구름많음울산 25.8℃
  • 흐림광주 24.2℃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2.3℃
  • 흐림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2.4℃
  • 구름많음보은 24.1℃
  • 구름많음금산 23.1℃
  • 흐림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27.9℃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 ‘더 가까이’ 말을 통한 교감과 힐링 홀스테라피

한국마사회, 말을 통한 치유와 힐링으로 더 친근하고 더 가깝게

-말(馬)과 교감 외상후 스트레스·우울증 치유
-장애인 재활에 이어 초등학교부터 결혼출산까지

경기뉴스원(경기뉴스1) | 국내 유일의 말산업 전담 기관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는 말(馬)과 승마를 통해 다양하고 차별화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한국마사회가 2005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재활승마는 말의 뛰어난 교감능력으로 수만 명의 정서안정과 신체능력 향상에 힘써 왔다.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한발 더 나아가 말의 존재 자체를 활용한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고 있다. 

 

2022년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이 최초로 도입한 ‘홀스테라피’가 지역사회를 치유한다. 

 

‘홀스테라피’는 사람과 말이 상호 작용을 통해 정서적으로 교감하고 그 과정에서 느끼는 심리적 안정과 스트레스 완화를 치유의 방법으로 활용하는 것을 말한다.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성인 허벅지 높이 정도의 작고 온순한 포니 품종의 말을 활용해 지역병원의 장기 입원 환자와 요양병원 어르신을 대상으로 3년째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홀스테라피는 말과 산책하거나 간식을 주는 등 자연스러운 교감활동은 환자와 가족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삶의 의지를 다질 수 있게 도움을 주는 내용이다. 

 

포니는 작지만 강한 생명력을 지닌 ‘네 발 달린 치료사’가 되어 며 참여자의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었다. 

 

작년 말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사회공헌 승마사업팀은 ‘찾아가는 홀스테라피’활동을 통해 호스피스 병동과 낙도를 대상으로 의료봉사를 시행했다. 

 

이와 더불어 한국마사회는 올해 소방관, 경찰관 및 사회복지사 등 신체적 정신적 위험에 노출된 이들과 그 가족에게 정서적 안정을 함께 선사하고자 사회공익 직군 종사자를 대상으로 사업을 확대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말을 통한 사회공헌 사업의 대상을 일반 아동의 돌봄, 즉 교육의 범위까지 확대하고 있다. 

 

지난 4월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부산시교육청과 늘봄학교 교육 프로그램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늘봄 학교 프로그램을 통해 승마, 장제, 관리사 등 다양한 말산업 직업을 소개하고 진로 탐색과 승마 체험을 통해 아동들의 신체 발달과 사회성 증진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결혼과 출산 문제에도 말을 통해 젊은 세대를 격려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하반기부터 운영 예정인 프로그램(馬생연분)은 결혼 적령기 미혼남녀에게 승마를 매개로 만남의 기회를 제공하며, 소중한 인연을 이어갈 수 있도록 레크리에이션으로 꾸며진다. 

 

 

또 고가의 비용이 부담스러워 인생에 한 번뿐인 결혼과 출산의 스냅사진을 고민하는 부부들을 위해 말과 함께하는 웨딩 및 가족스냅 촬영으로 렛츠런파크 부산경남만이 할 수 있는 특별한 추억을 선물할 예정이다. 

 

연령대별 여성들이 겪고 있는 신체적·정신적 변화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힐링 프로그램도 있다. 

 

임신과 출산, 육아로 인한 경력 단절로 자신감을 잃은 여성들이 정서적 부담을 덜고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과 갱년기 여성의 우울감과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홀스테라피 프로그램도 계획하고 있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엄영석 본부장은 “많은 이들이 말이 주는 강한 생명력과 교감, 승마를 통한 신체능력 증진과 생활의 활력을 경험을 제공하고 말을 통한 치유와 힐링으로 지역민에게 더 친근하고 가깝게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